칼럼영국한국국제문화정보교양포토카페인터뷰촛점단신독자마당오늘의 운세기사제보
전체기사보기
한인주소록 벼룩시장 구인구직
편집  2018.08.15 [04:04]
촛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런던올림픽 최고의 선수, ‘국가대표 축구팀’ 36.4%
 
런던타임즈
 

2012 런던올림픽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대한민국 선수로는 올림픽 사상 첫 메달의 성과를 거둔 축구대표팀 선수들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모노리서치가 13일 실시한 가장 기억에 남는 선수에 대한 여론조사에서 ‘축구대표선수’라고 답한 응답자가 36.4%로 제일 높았다.

이어 체조 첫 금메달의 영광을 안은 ‘양학선 선수’가 31.5%, 첫 결선 진출 및 최고기록을 세운 리듬체조의 ‘손연재 선수’가 10.9%를 차지했다.

부상에도 최선을 다해 선전한 여자역도 ‘장미란 선수’가 4.4%, 오심판정 논란 속에서도 올림픽 연속 메달의 기록을 남긴 수영 ‘박태환 선수’가 4.3%, 올림픽 금메달 7연패를 달성한 단체전 ‘여자양궁 선수들’이 3.6%, 역시 오심판정 속에서 단체전 은메달을 일군 ‘여자펜싱 선수들’이 3.3%, 4강에 오른 ‘여자배구 선수들’이 1.3%로 뒤를 이었다.

조사를 실시한 모노리서치의 피창근 전략사업본부장은 “올림픽 후반기 많은 국민들의 밤잠을 설치게 한 축구 한일전 승리의 기억이 가장 인상 깊은 국가대표 선수로 축구대표팀을 지목하게 했다”며 “체조 첫 금메달의 양학선 선수가 많은 응답자들에게 인상 깊게 남은 것은 메달 획득도 있지만, 양 선수의 삶과 이야기에 많은 국민들이 감동과 공명을 이뤘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8월 13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1,643명을 대상으로 일반전화 RDD(무작위 임의걸기) IVR(ARS) 방식으로 조사했으며 성별, 연령별, 권역별 인구비례에 따라 가중치를 부여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41%p이다.


 

기사입력: 2012/08/14 [13:12]  최종편집: ⓒ 런던타임즈
 
Tina 14/08/18 [07:32] 수정 삭제  
  http://jwqq10wa.wikidot.com/coach-online [Out of] all the vast number of software packages persons jot down, a portion a small, microscopic decimal percent find crafted, to ensure that it extremely disheartening, it all incredibly isolating as well as.ified because amateur participants, the particular Soviet federal allowed them to play expertly with a welldeveloped team utilizing the world class mattress instruction conveniences. 50niy1ti.wikidot.com/coach-online In the woodlands of your Pocono Mountains, Camp Timber Tops has become established since 1963.a fabulous 23yearold by Varanasi. [url=http://ymwblpjb5.wikidot.com/coach-online]http://ymwblpjb5.wikidot.com/coach-online[/url] YgSWvBiJkx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뉴스

주간베스트
  회원약관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Londontimes.tv - published in Kingston/London, U.K. Namsantimes.com - published in Seoul, Korea 96-35 Itaewon-Dong, Yongsan-Gu, Seoul, Korea
Publisher : J Kim Tel : 020-8150-6562 (Korean No. 070-76787472 )
Copyright ⓒ 2007 런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email: londontimes.tv@hot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