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영국한국국제문화정보교양포토카페인터뷰촛점단신독자마당오늘의 운세기사제보
전체기사보기
한인주소록 벼룩시장 구인구직
편집  2018.08.17 [20:05]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재청, 궁궐과 왕릉에 전통 들꽃길과 들꽃단지 조성
 
런던타임즈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은 아름다운 문화유산인 궁궐과 왕릉에 전통 들꽃을 심어 문화재 경관과 관람환경을 개선하고, 국민이 궁궐과 왕릉을 정서 함양과 치유의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이전에도 창경궁 춘당지 주변, 경복궁 동궁 지역, 동구릉 재실 주변 등 궁궐과 왕릉에 들꽃길과 들꽃단지를 조성하였다. 이 들꽃길과 들꽃단지 조성이 관람객으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그리하여 궁궐과 왕릉에 이미 들꽃이 식재된 지역은 보완하여 심고, 들꽃을 새로 심기에 적합한 새로운 장소를 선정하여 식재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다.

전통 들꽃은 화려하지는 않지만, 그 청초하고 순박한 아름다움과 달콤한 향기로 인하여 보는 이들로 하여금 어린 시절 시골길의 멋스러운 정취를 되새기게 하는 등 우리 국민 정서에 맞는 훌륭한 문화자원이었다. 그러나 최근 환경의 변화로 점차 사라져가고 있어 지금은 우리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안타까운 실정이다.

따라서 궁궐에는 관람지역을 중심으로 옛 건물과 수목이 잘 어우러지도록 전통 들꽃을 군락 단위로 심을 계획이다. 또 왕릉에는 관람로를 따라 크게 자라는 나무[교목(喬木)]와 작게 자라는 나무[관목(灌木)] 사이사이에 전통 들꽃을 심어, 사계절 아름다운 우리 꽃을 궁궐과 왕릉에서 가깝게 만날 수 있도록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해는 궁궐과 왕릉에 금낭화 등 41종 21,800여 그루의 전통 들꽃을 심고, 앞으로 3년간(2015~2017) 매년 40,000여 그루를 심을 계획이다. 이에 필요한 전통 들꽃은 경기도 남양주 사릉(사적 제209호)에 있는 전통수목 양묘장에서 재배한 것을 활용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앞으로 궁궐과 왕릉의 경관을 향상하여 전 국민이 아름다운 우리나라의 문화유산을 향유할 수 있도록 전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기사입력: 2014/05/08 [09:37]  최종편집: ⓒ 런던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뉴스

주간베스트
  회원약관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Londontimes.tv - published in Kingston/London, U.K. Namsantimes.com - published in Seoul, Korea 96-35 Itaewon-Dong, Yongsan-Gu, Seoul, Korea
Publisher : J Kim Tel : 020-8150-6562 (Korean No. 070-76787472 )
Copyright ⓒ 2007 런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email: londontimes.tv@hotmail.com